2016-05-23

바이엘 코리아, 어린이 농업교실을 통해 어린이 모내기 체험 및 교육 활동 나서


- 바이엘 크롭사이언스 평택연구소에서 총 51여명 대상 ‘바이엘 어린이 농업교실’ 개최
- 건강한 쌀의 중요성에 대한 교육 세션와 모내기를 체험하는 현장 실습 세션으로 진행
- 어린이 농업교육 책자 제작 등 주요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로 앞으로 확대 실시 예정


(2016년 5월 23일) – 세계적인 생명과학 기업 바이엘 코리아(대표이사: 잉그리드 드렉셀, Ingrid Drechsel)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지난 20일 평택 연구소에서 51여명의 어린이들을 초대해 모내기 체험 및 교육 활동을 진행했다.


바이엘 그룹의 농업 분야 사업부인 바이엘 크롭사이언스는 지난 2004년부터 평택 연구소에서 풍년을 기원하는 모내기 행사를 진행해 왔다. 올해에는 전통적 방식의 모내기 행사에서 한층 더 나아가, 바이엘 직원 자녀 및 독일 학교 어린이들을 초청해 농업의 소중함을 알리고 즐거운 현장 체험 및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 ‘바이엘 어린이 농업교실 (부제, 꼬마 농부와 아기 쌀의 큰 세상)’을 개최했다.


‘바이엘 어린이 농업교실’에서는 참가한 어린이들에게 특별히 바이엘에서 제작한 ‘꼬마 쌀의 큰 세상’이라는 제목의 책자를 기반으로 쌀의 종류, 성장과정, 병해충 관리 등 건강한 쌀의 중요성 및 전 세계가 직면한 식량안보 문제에 대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설명하는 교육 세션을 진행했다. 그 후에는 참가 어린이들이 바이엘 직원들과 함께 실제로 직접 모내기를 해보는 현장 실습 세션이 이어졌다.


롤프디거(Rolf Deege) 크롭사이언스 사업부 대표는, “매년 풍년을 기원하는 의미로 진행해 온 바이엘 크롭사이언스의 모내기 행사를 올해부터는 어린이 농업교육과 함께 전사적인 바이엘의 사회공헌활동으로 확대하게 되었다. 국내 농업의 미래를 위해 아이들에게 소중한 경험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바이엘은 세계적인 생명과학기업으로서 앞으로도 국내 농업 발전과 작물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바이엘 코리아는 어린이 농업교실 프로그램을 향후 지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확대 진행할 예정으로, 각 가정과 사회 전반에서 더 많은 어린이들이 농업의 미래 및 작물 건강의 중요성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농업 교육 프로그램을 꾸준히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바이엘 코리아는 지역 조손 가정 및 독거 노인들을 위해 김장 봉사활동, 김치&쌀 기부활동, 건강검진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바이엘 헬스 데이(Bayer Health Day)’, 한국의 우수한 임상의의 연구 업적을 발굴함으로써 한국 의료 수준의 선진화를 위해 제정한 ‘바이엘 임상의학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꼬마 쌀의 큰 세상 책자 다운로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