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1

바이엘코리아, 홀몸 어르신을 위한 ‘김장 나눔 행사’ 진행



- ­2012년부터 6년 째 서울시립 관악노인종합복지관과 함께 지속적인 김장 나눔 봉사 활동 진행
- ­바이엘코리아, 그랜츠포앱스, 임상의학상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한국 사회에 기여



[2017년, 12월 11일] 세계적인 생명과학 기업 바이엘코리아(대표이사: 잉그리드 드렉셀, Ingrid Drechsel)는 지난 8일 서울시립 관악노인종합복지관에서 홀몸 어르신들을 위한 ‘임직원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장 나눔 행사에는 바이엘코리아의 잉그리드 드렉셀 (Ingrid Drechsel) 대표를 비롯한 총 50명의 바이엘 임직원들이 참여해 직접 김장 김치를 담갔다. 임직원들이 담근 김치 전량은 관악구의 홀몸 어르신 300여 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바이엘코리아의 김장 나눔 행사는 2012년부터 관악노인종합복지관과 연을 맺고, 올해로 6년째 함께 하면서 진정성 있는 지역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바이엘코리아는 김장 나눔 행사 외에도 관악노인종합복지관 어르신들과 함께 전통 무용 배우기, 화채 만들기,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바퀴벌레 등의 해충 방제 교육 및 제품 기부 등 다양한 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바이엘코리아 잉그리드 드렉셀(Ingrid Drechsel) 대표는, “한국의 김장문화는 함께 담그고 함께 나누는 이웃간의 정이 담겨 있다. 바이엘의 김장 나눔 행사는 사랑과 관심이 필요한 우리 이웃의 홀몸 어르신들과 따뜻한 정을 나눈다는 의미가 크다”며,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 덕분에 6년째 김장 나눔 행사가 지속될 수 있었다. 앞으로도 바이엘코리아는 한국 사회의 더 나은 삶을 위한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 설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바이엘코리아는 ‘더 나은 삶을 위한 과학(Science for a better life)’이라는 기업미션 하에 국내 우수한 임상의의 연구 업적을 발굴 시상하는 ‘바이엘 임상의학상’을 비롯, 디지털 헬스케어 및 스마트팜 분야의 뛰어난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그랜츠포앱스 (Grants4Apps)’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며, 한국 의료 수준의 선진화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한국 사회의 일원으로서 건강하고 발전적인 한국 사회 만들기에 기여하고 있다.



목록